HOME > 견증(見證)

 
작성일 : 14-10-29 16:22
크게보기 작게보기
 

진흙 인형이 살아 움직이다

 

작자: 청도(青島)대법제자

 

정견망

 

청도(青島)의 한 대법제자가 진흙으로 승려가 가부좌하는 조각상을 만들어 화분에 놓아두었다. 어느 날 그가 이 조각을 영상으로 찍어 텔레비전에 틀어보니 기적이 일어났다. 이 조각이 마치 살아 있는 것처럼 움직인 것이다.

 

아래는 동수가 휴대폰으로 찍은 사진들이다.

   

첫번째 사진은 원래 조각상의 모습이다. 두 눈을 희미하게 감고 상화한 표정으로 가부좌하고 있다.

 

둘째, 셋째, 넷째 사진은 조각상이 두 눈을 뜨고 있는데 눈동자와 입을 벌리고 미소를 띤 채 즐거운 표정으로 앉아 있다.

 

다섯째 사진에서는 조각상이 두 눈을 살포시 뜨고 입가가 올라가 싱글벙글하면서 가부좌 하고 있다.

 

 

여섯째, 일곱째에 사진은 한 눈은 뜨고 한 눈은 감은 채 엄숙한 표정으로 곁눈으로 사람을 보고 있다.

 

여덟째 사진은 사진 찍은 대법제자를 쳐다보고 있다

 

또 많고 많은 신기한 일이 있는데 이것을 말과 사진으로 전부 기록할 수는 없다. 이상 몇장의 사진은 단지 그 중 일부에 불과하다. 이것을 발표하는 것은 대법을 실증하고 사부님께서 말씀하신 것처럼 만물에는 영()이 있다”-<파룬궁>는 것을 실증하기 위함이다.

 

어떤 물체나 모두 생명이 있으며, 그것들이 형성될 때 이미 한 생명체가 주입되었다. 유기물질, 무기물질은 우리 지구상의 인류가 나눈 것이다.” -<파룬궁>

 

이 일을 통해 우리는 한 가시 사실을 확인할 수 있다. , 일체는 생명이 있고 아울러 감정과 사상이 있다는 것이다. 무신론은 존재하지 않는다. 나는 더 많은 사람들이 무신론이란 사악한 관념을 고쳐 중공 사당(邪黨)을 똑똑히 알고 신불(神佛)의 구도를 받을 수 있길 희망한다.

 

 

발표시간: 201472

정견문장: http://www.zhengjian.org/node/132553


 
   
크게보기 작게보기

관련 사이트 한글대법사이트 | 한글 명혜망 | 중문 정견망 | 신생망 | 유럽 원명망 | 호주 광명망 | 아태 정오망
법망이 얼기설기 | 방광명TV | 대만 방광명 | 한글 대기원시보 | NTD 텔레비전 | SOH 희망지성
Copyright 2016 © 1999-2016 파룬따파 정견망 | 문의하기